조띵의지극히개인적인공간

우연히 웹서핑 하다 본 게리롱 여사..

한시대를 풍미했던

스파이스걸스의 2 become 1을

다시 들어보니..

다시 들어도 좋다(주얼리가 부른 노래가 좋다는게 아님!ㅡㅡ;)


그러고 보니 내가 처음 팝송이라는 노래를 들은게

스파이스걸스의 wannabe이다


중학교 1~2학년쯤인것 같은데..

친척집에 가서 우연히 들은 wannabe는

나를 또다른 세계로 인도 해주었다


그 이후 나는

now1, 2, 3집, power of love 1,2, always love 등의

팝송을 들었었다


뭐 지금은..

그냥 닥치는대로 듣지만..
Posted by 조띵


티스토리 툴바